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화해, 화해 하지만 생각을 좀 해봐. 그 화해가 자네들이 진심으 덧글 0 | 조회 30 | 2019-10-09 15:02:10
서동연  
화해, 화해 하지만 생각을 좀 해봐. 그 화해가 자네들이 진심으로 뉘우친 끝에 먼저 찾아가서 용서를 빈 거야, 아니면 피해자인 요셉이 먼저 화해를 청한 거야?거긴 또 왜요?지나간 만 가지 상념 속에서 괴로워하는 시므온.배가 아파요.애들아, 가자.“형님, 왜 저를 안 믿으세요?”그래, 그런 것 같소.“예, 알겠습니다.”아, 모두 조용히 해요, 조용히.그럼 이 나라에서 하나님이라는 신을 공식적으로 인정하는 것밖에 안 되잖소.일시적인 동원이 안 되게끔 새로운 법령을 제정하여 근본적으로 그들을 통치하여야 합니다.풍년뿐 아니라 온 나라가 태평스럽게 모든 것이 쭉정이 이삭 일곱 개는 무슨 뜻이지?형님은 아무래도 나한테 마음을 털어놓고 싶지는 않으신가봐.먼저 야곱의 아내 세 사람으로부터 그런 불평이 나오기 시작하고,어제도 말입니다. 요셉한테 일을 좀 시켰더니 요셉은 몸이 약하니 너희들이 그 일을 나눠서 해라, 그러시더군요.그럼 뭐요?음, 정말 이제 죽어도 여한이 없겠다.“여기 이분들에게 모두 씻을 물을 갖다 드리도록 해라.”그것은 그렇습니다.그거야 뭐 별건 아닙니다만, 말하자면 도둑질할 수도 있구요. 또 사람을 해칠 수도 있잖습니까?하하하 웃으며 그를 조롱하는 형들.이러니까 이집트에도 심한 기근이 들어 있는 거 아닙니까?“자, 길을 비키세요. 총리 각하의 행차이십니다.”우리들의 어머니 라헬이라고 쓰면 어떻겠습니까?“내 생각해 보았다. 너희 형제 중에 한 명만 감옥에 남아 있어도 충분하다. 나머지는 집에 돌아가도 된다. 그러나 막내는 반드시 이곳에 와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남은 한 사람은 막내가 올 때까지 언제까지고 이곳에 있어야 한다. 자, 누가 한 사람 남겠느냐? 빨리 결정을 해라.”나귀와 낙타를 몰고서 자식들의 행렬은 멀리 사라진다.“이거 우리가 아무래도 요셉을 그렇게 해버린 벌을 이제서야 받는가 봅니다.”누명나는 말이야, 꿈에 보니 내 앞에 포도나루가 있는데 그 나무에 세 가지가 있고 그것이 싹이 나자마자 꽃이 피고 포도송이가 달려 곧 익었어요. 그때 나는 왕의 술
이거 저 절벽 아래로 내동댕이쳐 버려라.애정과 증오이집트에 정착하다아 그러기만 하면 좋게? 눈치 못채셨어요? 우리하고 시선이 마주치기만 해도 외면을 go 버리니 뭡니까?이게 모두 집사장의 덕이에요.혼자 오고 있지?“그게 무슨 말이냐? 어디 다른 자루도 모두 풀어 봐라.”요셉이 명령하여 돌아가는 그들에게 곡식을 충분히 실어 주었다.야곱은 어쩌면 사랑하는 모든 것에 대해서 체념을 해버린것인지도 모른다.“이봐요. 나도 처음에는 당신과 똑같은 생각이었소, 그러나 세월은 날 그러한 하찮은 기억에서 멀리 떠나 보냈소, 아니. 하나님이 인간에게 주신 가장 위대한 능력 중의 하나는 바로 그 잊어버린다는 것 아니겠소.”하긴 뭐.“저 자들에 대한 면접은 끝났는가?”바로왕은 특정한 사람의 명칭이 아니다. 이집트의 왕조 명칭인 것이다. 이집트는 주전 3000년 전부터 왕조가 시작됐다. 그리고 30왕조로 분류가 된다. 요셉이 이집트에 왔던 이 시대는 12대 왕조로 분석이 되며, 왕은 국내외적으로 많은 적들을 가지고 있었던 시대였다. 나일강의 삼각주 지방에 아시아에서 이민족들이 침입, 이집트를 위협하고 있었던 것이다.요셉은 아버지와 형제들과 함께 궁전으로 마차를 몰고 갔다.“그럼 우리를 의심해서 뒤쫓아오셨다 그 말씀이십니까? 이거 참 미치겠구만. 아, 전번에는 간첩 협의를 잡더니 이번에는 도적놈이라니?”오, 그건 당연한 일. 사람은 죽어서 고향으로 가는 것이 도리지.아니? 생각을 해봐. 별이 열한 개라면 자기를 제외한 다른 형제들의 숫자 아니야?종일 놀면서도 가장 맛있는 음식을 혼자서 다 먹고 놀면서도 칭찬 받고 또 뭐가 어째?, 우리가 네 앞에서 무릎을 꿇고 절을해?“전하.”감사합니다요, 장군님. 정말 축하합니다요, 장군님.“그럼 그 다음에는요?”하긴 그래. 누가 그 장안에 화제가 되었다. 그러나 그와 함께,당신은 아직도 정신을 못 차려. 이런 우상 때문에 우리가 지금 하나님의 진노를 맏고 있다는 거 몰라? 아깝지만 이제 이것을 버리겠어.조사 결과 드러나는 것은 요셉의 부정이 아니라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
오늘 : 15
합계 : 53009